로컬뉴스

로컬뉴스

HOME > 로컬뉴스

안산시, 코로나19 확진판정에 긴급 대응 실시

긴급대책회의 열고 동원 가능한 모든 역량 방역현장에 투입

작성일 : 2020-03-07 15:18

ㅁ안산시, 코로나19 확진판정에 긴급 대응 실시
ㅁ긴급대책회의 열고 동원 가능한 모든 역량 방역현장에 투입

ㅁ7일 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코로나19 확진판정 긴급대책회의’에서 윤화섭 안산시장이 발언하고 있다.



ㅁ안산시(시장 윤화섭)는 7일 단원구 와동에 거주하는 70대 부부(남성 78·여성 73)가 코로나19 확진자로 판정됨에 따라 비상방역을 실시했다.

 

시는 이날 확진자 판정에 따라 오전 9시30분부터 시민들에게 재난 안내문자를 발송했으며, 윤화섭 안산시장의 서한문을 안산시 공식 SNS 등에 게재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사실을 알렸다.

 

아울러 시는 이날 확진 결과가 나온 즉시 확진자의 이동경로와 일대 방역을 마무리했으며, 직원 비상근무를 시행한 데 이어 윤화섭 시장의 주재로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이에 따라 시는 방역차량 12대와 방역인력 등 동원 가능한 모든 역량을 와동과 선부 1·2·3동 등 확진자 거주지 및 생활권 일대에 투입해 방역을 실시했다. 방역에는 시 공직자 외에도 안산시지역자율방재단과 새마을방역단 등 민간 방역단도 투입됐다.

 

이들은 거리 방역 외에도 어린이집·유치원, 공원, 공중화장실, 종교시설 등 많은 시민이 이용하는 시설에 대한 소독도 마무리했다.

 

시는 지난 9일부터는 시 전역에서 운영 중인 기존 방역단의 소독활동을 더욱 강화해 코로나19가 추가로 확산되지 않도록 모든 역량을 투입했다.

 

시는 경기도 역학조사관과 함께 확진자의 이동경로와 접촉자 등에 대한 정확한 사실을 파악한 뒤 안산시 공식 SNS 등을 통해 신속히 안내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확진자 발생으로 불안해하실 시민들에게 송구스러운 마음이며, 코로나19 지역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모든 역량을 동원해 방역조치를 하고 있다”며 “시민들의 불안함을 해소하기 위해 실시간으로 정보를 알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안산시 관내 처음으로 확진 판정을 받은 70대 부부는 지난 5일 확진된 용인시 기흥구 거주 여성(49)의 시부모로, 지난달 22~23일 용인 자택에서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