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HOME > 기업뉴스

환경산업연구단지, 소상공인 임대료 50% 인하

코로나19 파급 영향 최소화를 위한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작성일 : 2020-04-29 16:58

◆환경산업연구단지, 소상공인 임대료 50% 인하
▲코로나19 파급 영향 최소화를 위한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환경산업연구단지 현관 모습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유제철)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경산업연구단지(이하 “연구단지”) 입주기업 중 소상공인의 임대료를 50% 인하한다.

 

지난 3월 5일 환경부와 기술원은 전체 입주기업의 임대료를 25% 선제적으로 인하하여 4억 원 규모의 기업부담을 경감한 바 있으며, 이번에는 기획재정부 방침에 따라 4월부터 12월까지 소상공인의 임대료 25%를 추가로 감면한다.
 

입주기업 93곳 중 소상공인은 61곳이며 이들 기업이 추가로 감면받는 금액은 총 1억 2,400만 원 규모다. 그리고, 올해 말까지 연구단지에 신규 입주하는 소상공인도 임대료 감면을 동일하게 적용받는다.
 

또한, 기술원은 입주기업의 경영안정 지원과 국내·외 홍보 지원 프로그램을 다각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특히 올해 시범 추진하고 있는 ’연구인력 고용지원 사업‘은 입주기업의 신규 채용인력 인건비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기업의 고용부담을 낮추기 위하여 마련됐다.
  

연구인력 고용지원 사업은 학사 채용 시 월 100만 원, 석사 채용 시 월 130만 원 지원(총 25개 기업 대상 기업별 1명 내외, 6개월)을 받게 된다.

 

이와 함께 사무실 이전비, 세무대행 수수료, 통·번역지원, 홍보물 제작 및 해외 박람회 참가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유제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연구단지 입주기업의 어려움을 면밀하게 살피고 소통을 강화하는 한편, 추가 지원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환경부와 긴밀히 소통하겠다”라고 밝혔다.

 

□ 환경산업연구단지 일반 현황
 ○ (목적) 환경기업의 환경기술 개발에서 실증연구, 수출까지 전 과정 지원을 통한  수출 전초기지 구축 및 One-Stop Solution 지원
 ○ (위치) 인천광역시 서구 정서진로 410(오류동 1708)
 ○ (규모) 부지 18만㎡, 건축연면적 4.4만㎡
 ○ (주요 시설) 연구지원동, 파일럿테스트동, 시제품생산지원동, 실증실험부지 등
 ○ (운영주체) 사업총괄 환경부, 운영총괄 한국환경산업기술원


□ 주요 시설
 ○ (연구지원시설) 실증연구를 위한 연구실, 실험실 및 행정지원을 위한 관리사무실, 세미나실, 대강당, 식당, 휴게실, 체육관 등으로 구성
 ○ (실증실험시설) 물, 대기 등 환경 全 분야의 자유형 실증연구를 수행할 수 있는 파일럿테스트(Pilot test)동 및 테스트베드(Test-bed) 구축
 ○ (시제품 생산지원시설) 실증연구 완료기술 중 상업화 가능성이 높은 제품․설비를 시제품으로 직접 만들 수 있도록 작업실․장비 지원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