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HOME > 기업뉴스

포장재공제조합, 분리배출 모범시설 공모전 시상식 개최

공동주택, 단독주택, 다량배출처 등 3개 부문별 총 12개소 모범시설 선정

작성일 : 2019-12-18 18:05

◆포장재공제조합, 분리배출 모범시설 공모전 시상식 개최
▲공동주택, 단독주택, 다량배출처 등 3개 부문별 총 12개소 모범시설 선정
 

▲시상식 후 수상자 전체 기념촬영

 

△(사)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이사장 송재용, 이하 공제조합)은 12월 18일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에서 ‘2019년도 재활용 가능자원 분리배출 모범시설 공모전’ 수상단체 12곳에 대한 시상식을 가졌다.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 후원으로 개최한 이날 공모전은 재활용가능자원을 최대한 회수·재활용하기 위하여 분리배출 모범사례를 발굴, 전국으로 확산하고자 올해 7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되었다.
 

시민단체와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분리배출 모범시설 평가위원회는 주민의 홍보·교육 및 참여도, 분리배출 기반 구축, 올바른 분리배출 실시여부 등을 심사기준으로 1차 서면평가와 2차 현장평가를 거쳐 총 12곳의 분리배출 모범시설을 선정하였다.

 

공동주택 부문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고양시 ‘일산두산위브더제니스’ 아파트는 재활용이 어려운 폐비닐을 2차로 재분류하는 체계를 구축하고, 주민을 대상으로 다양한 분리배출 활성화 행사를 개최하여 주민의 분리배출 참여도를 높인 점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단독주택 부문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부산광역시 ‘전포1동’은 주민들 중 분리배출 방법을 안내하는 도시광부를 선발하여 노인 일자리를 창출하고 재활용정거장 사업을 추진하여 시민 밀착형 사업을 통한 올바른 분리배출 정착으로 심사위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다량배출처 부문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이마트 울산점’은 매장 내 1~3차 분리배출 전담 조직운영을 통한 분류 체계 구축과 직원과 고객을 대상으로 집중적인 올바른 분리배출 교육·홍보를 실시하여 재활용가능자원의 회수선별률 향상에 기여한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공제조합 송재용 이사장은 “일상 생활에서 배출되는 쓰레기가 분리배출과 회수만 잘되면 귀중한 자원으로 재탄생된다.”면서 “이번 공모전을 계기로 국민 모두가 일상 생활 속에서 자연스럽게 자원순환을 실천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상식은 서울 양재동 엘타워 엘가든홀에서 오전 11시부터 12시까지 진행되었으며, 송 이사장의 상장과 상금 수여와 부분별 분리배출 우수사례 발표 등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  부문별 수상단체 명단은 아래와 같다.


 ▲ 최우수상(3곳) : △고양시 일산두산위브더제니스 △부산광역시(전포1동)
                         △이마트 울산점
 ▲ 우 수 상(3곳) : △김해시 중흥S클래스 진영1단지 △성남시 (신흥2동)
                        △음성휴게소(통영방향)
 ▲ 장 려 상(6곳) : △대전시(용전동) △서울특별시(중랑구) △이마트 분당점

                        △이마트 상무점 △인천광역시 루원시티 대성베르힐

                        △울산광역시 오토밸리로 효성해링턴 플레이스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