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

HOME > 보건뉴스 > 제약

시흥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 인천항만 유해화학물질 불법 보관행위 6건 적발

유해화학물질 수입·통관 등 유통관리실태 전 과정 기획점검 실시

작성일 : 2021-03-22 17:47

◆시흥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 인천항만 유해화학물질 불법 보관행위 6건 적발
▲유해화학물질 수입·통관 등 유통관리실태 전 과정 기획점검 실시

 

▲유해화학물질 수입 보관한 보세창고 내부 모습


△한강유역환경청 시흥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는 최근 인천항으로 수입ㆍ통관되는 유해화학물질 안전관리실태를 합동점검한 결과 6건의 불법 보관행위를 적발하였다고 밝혔다.

 

유해화학물질은 한강유역환경청(시흥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에서 보관저장업 허가를 받은 별도 보관시설을 갖추고 보관하여야 하나, 인천항만으로 수입된 황산주석, 트리클로산, 크리올라이트 등 유해화학물질을 통관하는 과정에서 허가를 받지 않은 6개 무허가 보관창고에 일반 수입물품과 유해화학물질을 혼합 보관하는 불법영업 사실을 적발하여 형사 고발했다.

 

황산주석은 호흡기 자극, 화상 유발, 중추신경계 장애 등의 유해성을, 트리클로산은 피부 접촉 또는 흡입 시 유독성을, 크리올라이트는 폐와 호흡기관에 손상을 줄 수 있어 보관·저장에 특히 유의하여야 하는 물질이다.
 

이번 점검은 지난해 레바논 베이루트 항구 내 질산암모늄 보관소 폭발과 같은 화학사고가 국내에서 발생되지 않도록 예방하기 위해 인천세관과 합동으로 항만 내 유해화학물질 안전관리실태를 점검하였다.
 

이경규 시흥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 센터장은 “향후 수입ㆍ유통되는 유해화학물질 관리실태를 지속적으로 점검하여 항만의 유해화학물질 안전관리를 확보하고 화학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해화학물질 수입보관한 컨테이너 창고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제약 이전 기사

  • 이전 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