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질

HOME > 환경뉴스 > 수질

한국환경공단과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간 업무협약 체결

양 기관 장비·시설·인력 기반 공동활용 및 사용료 할인 등 진행

작성일 : 2019-08-29 08:03

◆한국환경공단과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간 업무협약 체결
▲양 기관 장비·시설·인력 기반 공동활용 및 사용료 할인 등 진행

▲업무협약체결 후 기념촬영(좌로부터 정상용 국가물산업클러스터사업단장, 김현덕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장)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물 분야 창업·새싹 기업 발굴 및 성장지원을 위해 8월 27일 대구시 소재 국가물산업클러스터에서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원장 김현덕)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시제품 제작을 위한 장비, 시설, 인력 기반 공동활용 △시제품 제작 관련 최신기술 및 산업동향 정보 공유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한다.
 

이 외에도 △전문인력 양성 및 기업지원 과정(프로그램) 공동개발·운영 △제품·기술개발 등을 위한 공동연구 및 기술지원 등도 실시한다.

 

한국환경공단은 9월 4일 개소식을 앞둔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워터캠퍼스 내 총 연면적 529.7㎡ 규모의 창업보육시설(창업보육실 8실, 시제품제작실, 사무실 등)을 설치했다.

 

워터캠퍼스는 물산업클러스터 내 입주기업의 수요 맞춤형 교육 및 현장기반 실습·이론교육 등을 위해 시제품제작실, 강의실, 실험실, 창업보육실 등 5,620㎡ 규모로 조성되어 있다.

 

또한, 7월 22일부터 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 1차 모집을 통해 현재 총 16개 기업이 입주심사 중이며, 이들 중 4개 기업을 대상으로 창업보육실을 통한 성장단계별 맞춤형 지원을 실시한다.
 

사업단계별 지원 내용은 △사무공간 및 집기류 등 창업공간 제공 △실증화시설 제공을 통한 신기술 개발 및 인증지원 등이다.
 

△국내·외 지식재산권 취득 비용 지원 △기술·경영 등 애로사항 해소를 위한 전문가 컨설팅 △홈페이지 및 홍보영상 제작에 필요한 자금 지원도 이뤄진다.

 

또한, 입주기업의 시제품 제작장비 수요조사를 통해 단계별 시제품 장비 구매계획을 수립하고 ’22년까지 고사양 3D인쇄기(프린터) 등 제작장비 및 관련 교육과정을 마련할 예정이다.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은 경북대학교가 4차산업 기술개발 및 관련 기업의 체계적 지원을 위해 ’15년 설립한 연구기관으로 3D 융합기술 지원센터, 레이저응용기술센터, 스마트드론기술센터 등을 운영하고 있다.

 

주요 업무는 △제조업 및 지식 분야 신기술 개발 △3D 인쇄기(프린터), 3D 복합조형기 및 레이저 가공기 등 첨단장비 활용교육 △3D 시제품 제작 지원 △창업공간 제공 및 창업보육과정 운영 등이다.

 

특히, 이번 협약을 통해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첨단정보통신융합산업기술원이 보유한 시제품 제작장비 및 시설 사용료에 대해 30%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양 기관은 추후 유망 물기업 발굴 및 창업 활성화를 위한 공동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환경공단 장준영 이사장은 “이번 협약이 국내 우수 물기술 상용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물산업클러스터 입주기업에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겠다”라고 말했다.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