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HOME > 기업뉴스

환경산업기술원, 철강제품에도 환경성적표지 인증

선재 등 32개 포스코 철강제품, 환경성적표지 인증서 수여

작성일 : 2019-04-19 10:03

◆환경산업기술원, 철강제품에도 환경성적표지 인증
▲선재 등 32개 포스코 철강제품, 환경성적표지 인증서 수여

▲환경성적표지 인증서 수여(왼쪽 배상용 처장)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은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은 선재, 후판 등 32개 철강제품을 대상으로 4월 18일 서울 강남구 포스코센터에서 포스코(대표이사 최정우)에게 인증서를 수여했다.

 

환경성적표지제도란 제품(서비스 포함)의 원료 채취, 생산, 수송‧유통, 사용, 폐기 등 모든 과정에서 발생하는 환경영향을 계량화하여 표시하는 제도를 말한다.

 

이번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은 제품은 선재, 후판, 도금강판(HGI), 기가스틸(980DP) 등 32개 제품으로 건설·조선·자동차·산업기계 분야에서 핵심 기초 소재로 사용되고 있다.

 

철강산업은 특히 자동차, 조선, 건설, 가전 등 전후방 산업에 대한 영향력이 큰 분야로서,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이번 철강제품의 환경성적표지 대거 인증을 통해 산업계 전반에서의 제품 환경성 개선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분석이다.

 

이번에 인증 받은 고장력 자동차 강판으로 개발된 기가스틸(980DP)은 자동차 사용단계에서 연비 향상 및 온실가스 배출 저감에 기여할 수 있다.

 

또한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은 강건재는 녹색건축인증(G-SEED) 심사기준에 적합하면 평가 시 가점 혜택을 받을 수 있어 친환경 건축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녹색건축인증(G-SEED)제도란 설계와 시공 유지, 관리 등 전 과정에 걸쳐 에너지 절약 및 환경오염 저감에 기여한 건축물에 대한 친환경 건축물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이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제품의 환경성 정보를 평가하여 제공하는 환경성적표지제도를 2001년부터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총 3,156개 제품에 대해 인증하고 관련정보를 누리집(www.epd.or.kr)에서 제공하고 있다.

 

배상용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친환경사업처장은 “이번 인증을 통해 철강분야의 온실가스 배출 등 환경영향을 세부적으로 파악할 수 있었으며, 철강 산업뿐 아니라 전후방 산업분야까지 환경성적표지 인증이 확산 되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업뉴스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