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포토뉴스

HOME > 포토뉴스

국립공원공단, 변산반도국립공원 탐방안내소 개관

탐방객 이용 편익 높이고 지역경제 긍정적인 영향 기대

작성일 : 2018-04-02 11:28

◆국립공원공단, 변산반도국립공원 탐방안내소 개관

▲탐방객 이용 편익 높이고 지역경제 긍정적인 영향 기대

▲항공사진
전시1실 내부전경
▲전시1실 내부전경 - ECO Stairs 및 LNT 관련
▲전시2실 내부전경 - 지질관련
어린이체험관 전경

 

△국립공원관리공단(이사장 권경업)은 산과 바다가 어우러진 변산반도의 자연과 문화, 역사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변산반도국립공원 탐방안내소를 3월 29일부터 개관했다.

 

전북 부안군 변산면 격포리에 위치한 변산반도국립공원 탐방안내소는 총사업비 49억 9천만 원이 투입되어 지상 2층, 연면적 997.33㎡의 규모로 2016년 1월 공사를 시작, 2017년 12월에 완공됐다.

 

연간 100만 명이 방문하는 전북 대표의 관광명소인 채석강 인근에 서해를 배경으로 위치하며, 채석강 암반의 불규칙한 단층과 수평선, 파도 등을 건물 디자인에 적용했다.
 

내부는 탐방정보를 제공하는 안내공간과 지질‧해양관, 역사문화관, 어린이체험관, 야외 전시공간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변산반도의 지형‧지질과 해상‧해안 생태계, 문화자원, 환경보전 중요성 등에 대한 전시물을 관람할 수 있다.

 

특히 건물 외부에는 야외전시공간과 바다전망대, 무대 등을 조성하여 주변 경관과 함께 다양한 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탐방안내소는 매주 월요일에 휴관하며 휴관일을 제외한 매일 오전 10시, 오후 1시, 오후 3시에 해설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전화예약 또는 직접 방문하여 참여할 수 있으며 별도의 관람료는 없다.

 

김병채 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장은 “변산반도국립공원 지정 30주년을 맞아 새롭게 개소한 탐방안내소가 탐방정보 제공과 체험학습 등 다변화된 국민 요구에 부응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는 시설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