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질

HOME > 환경뉴스 > 수질

문 대통령 “관정개발 등 가뭄대책비 조기 집행” 지시

“미봉책 아닌 항구적 대책…타들어 가는 농심과 함께 대책 수립”

작성일 : 2017-05-29 19:57

◆문 대통령 “관정개발 등 가뭄대책비 조기 집행” 지시

▲“미봉책 아닌 항구적 대책…타들어 가는 농심과 함께 대책 수립”
 


△문재인 대통령은 29일 가뭄 대책과 관련, 물 부족 우려지역을 중심으로 관정개발과 저수지 물 채우기 및 절약급수 추진을 위한 가뭄대책비를 조기에 집행하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최근 가뭄 상황을 상세히 보고받고 이같이 지시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런 가뭄 대책이 미봉책이 아니라 항구적인 근본 대책이 되게 하라”며 “중요한 것은 타들어 가는 농심과 함께 하는 정성스런 마음으로 정책과 대책을 수립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 청와대는 “정부는 현재 농식품부에 가뭄대책 상황실을 설치하고 장관주재 시도합동 가뭄상황 점검 영상회의와 경기·충청지역 현장 점검을 실시하는 등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청와대는 또한 “국무조정실 주관 ‘물관리협의회’를 통해 관계 부처와 지자체의 합동 대응체계를 갖추도록 하고 농림축산식품부에 설치한 가뭄상황실로부터 일일보고를 접수하는 등 봄철 가뭄대응에 비상한 관심을 갖고 직접 챙겨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