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이벤트

행사·이벤트

환경부, ‘2017 세계 생물다양성의 날’ 기념식 개최

5월 22일 충남 서천 국립생태원에서 다채로운 행사로 진행

작성일 : 2017-05-22 20:17

◆환경부, ‘2017 세계 생물다양성의 날’ 기념식 개최
▲5월 22일 충남 서천 국립생태원에서 다채로운 행사로 진행

 

▲식전행사로 개최된 서천군 “서음청소년오케스트라”의 공연

 

▲조경규 환경부장관의 기념사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이희철)은 ‘세계 생물다양성의 날’을 맞아 충남 서천군 국립생태원 방문자센터 광장에서 ‘2017 세계 생물다양성과 습지, 철새의 날’ 공동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올해 생물다양성의 날 주제는 ‘생물다양성과 지속가능한 관광’이며, 습지의 날은 ‘자연 재해를 막아주는 습지’, 철새의 날은 ‘철새의 미래는 우리의 미래’이다.

 

기념일 주제는 각각 생물다양성 협약 사무국, 람사르 협약 사무국, 유엔환경계획에서 전 세계 공통으로 선정했다.

 

이날 기념식에는 환경부를 비롯해 해양수산부와 지자체 소속 공무원, 학계 전문가, 시민 등 700여 명이 참석했다. 마사 로하스-우레고(Martha Rojas-Urrego) 람사르 협약 사무총장이 보내온 특별 축하영상이 상영되고, 유공자에 대한 포상 수여식도 함께 열렸다.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한 수상자와 기념촬영

 

국립생태원은 이번 기념행사와 연계하여 네펜데스(Nepenthes), 사라세니아(Sarracenia) 등 전세계 다양한 식충식물 12분류군 60여종을 소개하는 ‘매혹과 냉혹함의 공존, 벌레잡는 식물이야기’를 5월 22일부터 7월 23일까지 약 두 달간 에코리움 지중해관에서 개최한다.

 

돋보기를 이용해 끈끈이주걱, 파리지옥 등 실제 식물을 관찰할 수 있고, 벌레잡이통풀 등의 단면을 아크릴상자에 전시하여 식충식물의 먹이종류 등을 조성하는 등 관찰체험 부스를 마련하기도 했다.

 

파리지옥과 끈끈이주걱 그림을 이용하여 1.5m 크기의 슬라이딩 퍼즐 2개를 조성하여 놀이체험 공간도 마련했다.

 

또한, 네펜데스(Nepenthes) 트리, 세팔로투스(Cephalotus) 조형물 등을 이용한 포토존을 조성하여 관람객들에게 즐길거리를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했다.

 

▲국립생물자원관 부스를 둘러보는 주요내빈들

 

아울러, 기념식 장소 인근에서는 국립생물자원관, 국립공원관리공단,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등 환경부 소속‧산하기관을 비롯해 서천군, 안산시, 인제군 등의 지자체에서 생물다양성과 생태관광을 주제로 마련한 전시‧체험 홍보부스도 선보였다.

 

전시‧체험 홍보부스에서는 생물자원을 주제로 한 보드게임, 생물모형 조립, 갯벌생물 퍼즐, 단풍잎 목걸이 만들기 등을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

 

▲“생물다양성과 습지 보전, 철새 보호”를 주제로한 퍼포먼스

 

또한, 황태, 오미자 등 생태관광지역의 다양한 특산물을 판매하고, 꽃차 시음과 엽서‧소금비누‧꽃압화를 만들어 볼수 있는 기회도 마련했다. 철새에게 편지 쓰기 등 참여형 미술 프로젝트와 도요새 등의 물새 사진‧영상 전시회도 함께 열었다.

 

이희철 국립생태원장은 “이번 생물다양성의 날 행사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생물다양성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그에 대한 중요성을 알게 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행사·이벤트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