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헬스

복지부, 바이오 제약산업 유공자 포상 및 기술이전 계약 격려

BIO KOREA 2017, 5개 기업․연구기관 장관 표창, 해외수출․기술이전 4건

작성일 : 2017-04-14 09:05

◆복지부, 바이오 제약산업 유공자 포상 및 기술이전 계약 격려

▲BIO KOREA 2017, 5개 기업․연구기관 장관 표창, 해외수출․기술이전 4건

 

△보건복지부 방문규 차관은 4월 13일(木) “BIO KOREA 2017 유공자 포상식”을 개최해 바이오 제약산업 발전에 공로가 큰 5개 기업․연구기관 관계자에 대하여 장관 표창을 수여하고, 해외수출(1건)과 기술이전(3건) 계약 성사에 대한 노고를 격려했다.

 

2006년부터 시작된 BIO KOREA 행사는 우리나라 제약․의료기기 등 바이오헬스 산업의 글로벌 역량을 세계에 널리 알리는 국내 유일의 보건산업 전문 컨벤션이다.

 

바이오 제약산업 유공자 포상은 2014년부터 시상하여 올해 4번째로 기업․연구기관 관계자가 참석하여 성대하게 진행되었다.

 

올해 장관 표창을 받은 기업․연구기관은 대웅제약 김도영 팀장, 우신라보타치 남택수 대표이사, 아주대학교 서해영 교수, 순천향대 이상기 교수, 파미니티 이지원 이사로 주요 성과를 다음과 같다. (가나다 순)

 

대웅제약 김도영 팀장은 해외수출 계약 체결 및 합작법인 설립 등 우리나라 바이오기술의 세계화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우신라보타치 남택수 대표이사는 식품 ODF(구강붕해필름) 개발 및 생산, 중국․터키와 ODF 제제기술 수출계약, 슬로베니아에 국내 최초 유럽 기준 EU GMP* 시설 구축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아주대학교 서해영 교수는 고효율 항암기능성 유전자·줄기세포 치료제를 개발하여 한미약품에 기술이전(‘16.05.01)하고 임상시험을 준비하는 등 연구성과를 인정받았다.

 

순천향대 이상기 교수는 보건의료 분야의 연구와 정부 출연연구소 및 기업의 CEO를 역임하며 기술사업화, 기술마케팅, 기술투자, 기술정보 등에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파미니티 이지원 이사는 미국 일반의약품(OTC) 8종 등록, 복지부 병원특성화센터 국책과제 산업화 주관 및 국내외 기술사업화 실현 등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유공자 포상식에는 안국약품이 베트남 HBN파마로 호흡기계 치료제인 시네츄라시럽(신약)을 5년간 수출하고, 파미니티가 일양팜으로 2건, 국립암센터가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으로 1건의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하는 행사도 함께 열렸다.

 

이날 방문규 차관은 “우리나라는 바이오메디컬 분야의 우수한 인력과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으므로 R&D를 통한 기술혁신과 기술이전 등에 집중한다면 조만간 큰 성과가 나타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하면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산업인 바이오 제약산업에 대하여 국가와 민간이 긴밀하게 협업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