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

HOME > 환경뉴스 > 정책

이천시 부발공공하수도 공사, 올해 환경시설공사 최대 사업

환경공단, 올해 9,535억 원 규모 환경시설공사 발주

작성일 : 2017-01-31 15:49

◆이천시 부발공공하수도 공사, 올해 환경시설공사 최대 사업
▲환경공단, 올해 9,535억 원 규모 환경시설공사 발주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전병성)이 발주하는 2017년도 환경시설공사 중 이천시 부발공공하수도 설치사업이 388억원으로 올해 최대공사로 나타났다.


한국환경공단은 지난해 대비 20% 늘어난 9,535억 원 규모의 2017년 환경시설공사 발주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올해 시설공사 발주건수는 총 125건으로 지난해(93건, 7,935억 원) 보다 32건이 많아졌으며, 발주금액도 1,600억 원이 늘어났다.

 

총 125건의 공사 가운데 3건은 턴키입찰방식*으로, 3건은 기술제안형입찰방식으로, 나머지 119건은 일반경쟁방식(적격심사)으로 각각 진행한다.

 

턴키공사는 △음성군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 설치사업, △이천시 부발 공공하수도 설치사업, △창원시 음폐수 바이오가스화시설 설치사업 등 3건으로 공사금액은 총 943억 원이다.

 

전체 공사를 시설별로 살펴보면 하·폐수처리시설 44건, 폐기물처리시설 24건, 상수관망 15건, 에너지자립화 시설 등 기타 환경시설 42건으로 이 중 35%가 하·폐수처리시설에 집중되어 있다.  


최대 규모의 공사는 총 공사비 388억 원 규모의 ‘이천시 부발공공하수도 설치사업’으로 올해 9월에 발주한다.

 

부발공공하수도 설치사업은 이천시 부발처리구역에서 발생하는 하수를 적정처리 함으로써 지역 주민의 생활환경 개선 및 방류수역의 수질보전과 생태계 보호를 위해 하루 처리능력 9천 톤의 하수처리시설을 설치하고 하수관로를 정비하는 사업이다.

 

턴키공사를 제외한 100억 원 이상 공사는 △세종시 부강면 공공하수 및 하수관로사업(360억 원), △제주시 환경순환형 가축분뇨공공처리시설 설치사업(352억 원) 등 28건으로 지난해와 동일하다.

 

환경공단은 전체 환경시설공사 가운데 총 93건(74%), 7,335억 원을 상반기(6월) 내에 발주함으로써 건설경기 침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건설업계에 힘을 보탤 방침이다.
 

한편, 환경공단은 지난해 계약제도개선을 통해 공단에서 발주하는 추정가격 50억 원 이상 공사, 10억 원 이상 용역 및 물품에 대해 계약심의 위원회에서 입찰참가자의 자격제한, 계약체결 방법 등을 사전에 심의토록하여 계약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강화했다.

 

또한, 기술용역 수행실적평가(PQ) 참여기술자 경력 및 참여업체 수행실적 평가기준을 완화하는 등 중소기업의 진입장벽을 낮추도록 개선했다.

 

아울러 건설업체간 담합, 사업비 증가, 대형 건설사 편중 등  턴키입찰방식에서 나타날 수 있는 문제점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입찰담합 사전 체크리스트 등을 활용해 점검하고, 성공적인 환경시설공사를 위해 꾸준한 노력을 하고 있다.

 

환경공단의 올해 발주계획은 한국환경공단 누리집(www.keco.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