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HOME > 기업뉴스

한국환경산업기술원, 2021년 에코스타트업 사업지원자 모집

녹색분야 예비창업자 및 초기창업기업 사업화 자금 지원

작성일 : 2021-03-08 12:01

◆한국환경산업기술원, 2021년 에코스타트업 사업지원자 모집
▲녹색분야 예비창업자 및 초기창업기업 사업화 자금 지원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유제철)은 2021년 에코스타트업 지원사업에 참여할 예비창업자와 초기창업기업을 3월 8일부터 29일까지 모집한다.

  

에코스타트업 지원사업은 녹색산업 분야 우수 아이디어와 기술을 보유한 예비창업자의 창업과 신생기업의 초기 성장을 돕는 환경부 지원 프로그램으로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시행된다.

 

창업을 준비 중인 개인은 예비창업자 부문에, 창업한 지 3년 이내의 법인 또는 개인사업자는 초기창업기업 부문에 지원할 수 있다.
 

환경산업기술원은 그린뉴딜 활성화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올해 지원 대상을 대폭 확대하고 지원금도 증액했다.

 

총 150명(예비창업자 75명, 초기창업기업 75개 사)을 선정하고, 예비창업자에게는 최대 5,000만 원, 초기창업기업에게는 최대 1억 원을 지원한다.

 

2020년에는 96명(예비창업자 3,500만 원, 초기창업기업 7,000만 원 지원)이 지원해 고용 176명, 매출 85억 원, 투자유치 14억 원, 특허출원 102건 등의 성과를 기록했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시제품 제작 등에 필요한 자금과 함께 창업부터 사업화 초기 과정에서 필요한 프로그램을 맞춤형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수준별 창업 교육과 전문가 멘토링, 창업 아이템의 시장검증, 투자유치 컨설팅 등 다양한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환경산업기술원은 사업신청서를 토대로 자격검토, 서류평가, 발표평가를 거쳐 4월 중 최종 지원 대상자를 선정한다.

 

신청서 작성 등 자세한 사항은 누리집에 게시된 공고문을 확인하거나 담당자에게 문의하면 된다.

  

유제철 환경산업기술원장은 “전 세계적 녹색전환의 흐름에 발맞춰 녹색산업 분야, 특히 탄소중립과 관련된 창업이 활발해지고 청년 일자리가 늘어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포스터

 

ⓒ 환경보건뉴스( http://www.eh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